ATHLETES

블랙 다이아몬드는 끊임없이 한계와 싸우며 자신을 개척해나가는 클라이머와 스키어를 후원하는 것을 매우 자랑스럽게 여기고 있습니다. 그들은 디자인과 필드 테스트에 대한 의견 뿐만 아니라 늘 새로운 영감을 가져다 주며 언제난 최고의 기어를 생산할 수 있도록 우리를 충전합니다.

STYLE MATTERS – 스타일의 문제

Wednesday, January 28, 2015 세계 도처에 초등 루트를 개척한 케난 하비가 등반에서 보는 여러 수준의 스타일과 스타일을 결정하는 창의성에 대하여 탐구합니다. All Photos: Kennan Harvey   요즘의 클라이밍 스포츠는 끊임없이 더 어려운 걸 하는 것이 성공을 의미하는 듯 합니다. 더 높이 더 멀리 더 강하게 말이죠. 그래서 멈출 줄 모르고 지나치게 몰아붙이는 사람이 생깁니다. 악천후가…

Details

JOE KINDER: 30 DAYS IN NORWAY PART II – 조 킨더: 30일 간의 노르웨이 등반, 제 2 편

저는 뉴햄프셔에서 성장했는데, ‘화강암 나라’라는 별명이 딱 어울리는 곳입니다. 뉴잉글랜드는 좋은 날씨가 드물고, 회색빛의 긴 겨울과 습도와 벌레 때문에 겨울 못지않게 끔찍한 여름이 있습니다. 한마디로, 뉴잉글랜드는 클라이머가 등반하는 화강암 못지않게 클라이머를 힘들게 만들죠. 노르웨이의 ‘플라탕가’ 사진을 보자마자 저는 무엇에 홀린 듯이 뉴햄프셔를 떠나 이곳에 머물게 되었습니다. ‘한쉘레렌’ 동굴과 바다, 녹색 삼림이 모두 다 뉴잉글랜드 지형을…

Details

FROM THE ARCHIVES: DAWN WALL 2009 – 기록 보관소: 던 월 2009

A look back at the 2009 chapter of Tommy Caldwell and Kevin Jorgeson’s Dawn Wall saga. 2009년에 토미 칼드웰이 케빈 조겐슨과 팀을 이루어 ‘던 월’을 (‘메스칼리토’라고도 알려져 있음) 시도했습니다. 그로부터 6년 후, 이 2인조가 그 루트 초유의 자유 등반에 바싹 근접하고 있어, 매스미디어가 주목하게 되어, ABC, CBS and NBC의 차들이 요세미티 밸리의 바닥을 기어 다니고…

Details

BD ATHLETE WILL GADD CLIMBS NIAGARA FALLS – 윌 개드 나이아가라 폭포를 오르다

헬름 켄 폭포의 물보라로 형성된 오버행 빙벽에서부터 스웨덴의 지하 동굴 빙벽에 이르기까지, 윌 개드는 상상력의 한계에 있는 오지 빙벽 루트 등반에 대하여 이미 많은 경험과 기록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일시적인 혹한으로 인해 나이아가라 호수 폭포의 물보라로 덮여 있는 끝부분이 샹들리에 모양의 커튼으로 바뀌자, 윌 개드는 다시 한번 전 세계에서 가장 어려운 초등을 하기 위해 사라…

Details

THE DAWN WALL GOES FREE – 던 월 자유 등반

2015년 1월 14일, 토미 콜드웰과 케빈 조거슨이 세계 최고 난이도의 거벽 자유 등반 루트인 던 월(the Dawn Wall)의 자유 등반에 성공했습니다. 케빈 조거슨은 BD 본사로 2009년에 보낸 이메일에서 엘 캐피탄의 ‘던 월’에 대해 아래와 같은 메세지를 전했습니다. “이 곳을 등정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할 수 있다’는 강한 자신감이 필요하지만 막상 한 발을 디딜 때마다 너무도 쉽게…

Details

Rjukan: The Power of Water – 노르웨이 리우칸

  노르웨이의 산업도시 리우칸의 지역명은 ‘연기가 나는 폭포’라는 뜻의 리우칸 폭포에서 유래되었습니다. 리우칸은 몇 세기 전 부터 오슬로의 여행가들에게 주요한 관광지였습니다 그들은 리우칸의 폭포를 보기 위해 오슬로에서 하루가 족히 걸리는 트레킹을 마다하지 않았고 리우칸 폭포의 아름다운 모습을 감상하고는 다시 오슬로로 돌아가곤 했습니다. 리우칸 마을의 역사는 풍부한 수력 자원을 바탕으로 이루어졌습니다 리우칸의 사업가들은 폭포수의 아름다운 이면에 지닌 힘에…

Details

A Question of Risk – Episode 1 위험이란 무엇인가 – 알렉스 호날도

클라이머와 일반인을 통틀어 알렉스는 가장 큰 위험을 감수하는 인물로 꼽힌다. 우리는 위험 요소와 위험한 결과 사이의 중요한 차이에 대해 이야기하는 알렉스와 함께 앉아서 오랜 시간 진솔한 이야기를 나누었고 알렉스는 높이 500미터에 육박하는 대만 101빌딩을 오르려는 자신의 계획이 자신에게 어떤 의미인지 이야기 해주었다.